Nov 06 2014

다쏘시스템코리아-영남대학교-경북차량용임베디드기술연구원 차세대 시스템 엔지니어링 육성사업 위한 MOU 체결

- 산학연 일체형 인력양성 프로그램 통해 핵심 인재 양성 및 취업 기회 제공 - 공동 기술개발과 기술지원센터 건립으로 NGSE 창조경제 생태계 구축

서울, 2014년 11월 5일 – 다쏘시스템코리아가 영남대학교, 경북차량용임베디드기술연구원, 솔리드이엔지와 함께 차세대 시스템 엔지니어링(Next Generation Systems Engineering: NGSE) 분야의 핵심 엔지니어 양성에 나선다.

3D 솔루션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다쏘시스템코리아(대표이사 조영빈)는 영남대학교(총장 노석균), 솔리드이엔지(대표 김형구), 경북차량용임베디드연구원(원장 곽병원)과 함께 시스템 엔지니어링 산업 발전 및 인재 양성을 위한 전략적 협력체계를 강화하는 MOU(양해각서) 체결식을 이번 달 4일 영남대학교에서 가졌다. 다쏘시스템코리아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산학연 일체형 인력양성 프로그램을 운영해 핵심인재 양성에 기여하고, NGSE 창조경제 생태계를 구축을 위한 공동 기술개발에 착수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지역 산업 육성을 위해 NGSE기술지원센터를 건립하고 기반 구축 및 강화에 나선다.

이를 위해 다쏘시스템코리아는 인력양성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ISE 플랫폼과 솔루션 및 표준화 활동을 지원하고 취업연계 서비스를 제공한다. 영남대학교 재학생들은 대학, 산업체, 연구원이 참여하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특성화 랩, 캡스톤 디자인 등의 다양한 교육 기회는 물론 현장실습, 인턴십 및 산업체 멘토링 등의 실질적인 취업 지원도 받게 된다.

노석균 영남대학교 총장은 “국내 제조업 전반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차세대 시스템 엔지니어링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의 필요성이 더욱 커졌다”며 “다쏘시스템과의 협력은 인재를 필요로 하는 산업 현장과 전문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원하는 학생 모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곽병원 경북차량용임베디드기술연구원 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인해 우수한 인재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정부 및 지자체와 공조하여 기업체들에게 관련 분야의 기술지원, 공동개발 등을 주도적으로 이끌고 갈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조영빈 다쏘시스템코리아 대표이사는 “향후 디지털 제조산업을 이끌어 나갈 핵심인력 양성에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협약은 인재양성뿐만 아니라 지역 산업 육성, NGSE 기술
확산에도 기여할 수 있는 매우 의미 있는 일이다. 앞으로도 지능형 시스템 엔지니어링 산업 발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형구 솔리드이엔지 대표이사는 “금번 협약을 계기로 제조산업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융합이 양적, 질적으로 한층 더 가속화될 것이며, 그러한 발전의 초석이 될 핵심인력 양성, 선도기술 개발, 관련산업 육성을 위해 힘 쓸 것이다”라고 말했다.

차세대 시스템 엔지니어링이란, 제품의 3D 형상 및 전기/전자와 제어 소프트웨어를 모델링하고 가상 공간에서 통합 시뮬레이션 및 테스트를 수행하여 통합적이고 최적화 된 제품개발이 가능하게 하는 프레임워크로 제품의 생명을 불어넣는 일련의 과정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