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 지속가능하고 안전한 지능형 모빌리티를 위한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프로그램 진행

  • 다쏘시스템, 아토스, 오렌지, 르노그룹,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탈레스 공동의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프로그램 개최
  • 인큐베이터 참가 기업에게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 맞춤형 프로그램 제공
  • 와트파크, 지오플렉스, 비아노바 등 모빌리티 4.0대회 첫 우승자 참여

대한민국 서울, 2022년 4월 20일 – 다쏘시스템(www.3ds.com/ko)및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 그룹은 지속가능하고 안전한 지능형 모빌리티의 생태계 혁신을 위해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는 다쏘시스템, 아토스, 오렌지, 르노그룹,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탈레스가 스마트 모빌리티 혁신을 위해 공동 설립한 그룹이다.

프로그램 개회식은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네트워크인 빌리지바이 CA (Village by CA)에서 진행되었으며,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의 창립 멤버와 인큐베이터 프로그램에 선정된 스타트업 기업들이 참가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스타트업의 프로젝트 지원 뿐 아니라 6개사의 공통 주제인 에너지, 뉴모빌리티 서비스, 커넥티드 차량 분야의 공동 혁신을 목표로 한다. 참여 기업은 6개월에서 18개월간의 맞춤형 지원을 제공받고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 멤버 중 최소 2개의 기업과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참가 기업은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가 개최한 첫 ‘모빌리티4.0 챌린지’ 우승기업인 와트파크(WATTPARK), 지오플렉스(GEOFLEX), 비아노바(VIANOVA)와 인큐베이터 선정 위원회를 통해 새롭게 선발된 스마트시티 및 모빌리티 스타트업인 안고카(Angoka), 파콜(Parcoor) 등 총 5개 기업이다.

다쏘시스템 및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의 기업들은 ▲ 15,000여 명의 기술 전문가 지원을 통해 프로젝트에 필요한 자산 및 테스트 환경, 데이터 ▲ 총 8개국 10여개 타겟 시장에 대한 스타트업 호스팅 ▲ 프랑스 최초의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네트워크인 빌리지 바이CA(Village by CA) 의 파트너십을 통한 마켓 및 경쟁력 분석, 파이낸스, 비즈니스 플랜,  인력 , UI및 UX 서비스 ▲법률 자문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 에코시스템 액세스 권한 등을 제공한다. 

이번 프로젝트에 참가하는 스타트업과 프로젝트는 다음과 같다.
●    안고카(Angoka): 스마트시티 및 모빌리티에 활용되는 사물지능통신(M2M통신)의 안전망을 구축하는 하드웨어 기반 솔루션 개발 
●    지오플렉스(GEOFLEX): 차량, 선박, 항공기, 스마트폰을 위한 높은 정확도의 GPS/GNSS 애플리케이션 개발
●    파콜 (Parcoor): 실시간으로 모니터링되는 데이터 기반의 자율주행차량용 감지 솔루션 개발
●    비아노바(VIANOVA): 도로의 위험 알고리즘 개발을 통해 실시간으로 위험을 알리는 위험감지 솔루션 개발
●    와트파크(WATTPARK): 운전자가 충전소를 손쉽게 서치하고 충전소 소유주가 충전소를 대여, 공유할 수 있는 플랫폼 개발

선발위원들은 매년 6월, 12월 총 2회의 정기 미팅을 통해,  같은 해 9월과 다음해 1월에 선발될 기업을 선정한다. 소프트웨어 리퍼블리크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프로그램은 (softwarerepublique.eu)에서 지원 가능하다.

다쏘시스템에 대하여

다쏘시스템은 인류 발전을 이끄는 3D익스피리언스 기업이다. 기업과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혁신을 지원하는 3D 가상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 고객이 혁신, 학습 및 생산의 경계를 넘을 수 있도록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과 애플리케이션으로 실제 세계를 완벽하게 구현하는 가상 경험을 창출한다. 프랑스에 본사를 둔 다쏘시스템은 140여 개국에서 29만 개 고객과 협력하여 가치를 제공하고 있다.기업과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혁신을 지원하는 3D 가상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