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 국립 마이스터고와 우수 기술인재 양성 위한 MOU 체결

대한민국 서울, 2020년 11월 10일 – 다쏘시스템(www.3ds.com/ko)은 중소벤처기업부 소속 마이스터고인 구미전자공고, 전북기계공고와 우수 기술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10일 서울 삼성동 다쏘시스템 3D익스피리언스 이그제큐티브 센터에서 진행된 MOU 체결식에는 다쏘시스템코리아 조영빈 대표이사, 차정훈 중소벤처기업부 창업벤처혁신실장, 이준우 구미전자공고 교장, 두승 전북기계공고 교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다쏘시스템은 클라우드 기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라이선스를 5년간 제공한다. 재학생 대상으로 ▲3D 설계 애플리케이션인 카티아(CATIA)와 제조 애플리케이션인 델미아(DELMIA) 공식 글로벌 자격증 취득 지원, ▲마이스터고 공모전 개최, ▲우수학생 1:1 멘토링, ▲제품화 기술자문 등 다양한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및 협업 프로그램을 집중 운영한다. 또한, 채용박람회와 같은 기업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해 산합협력을 통한 취업 연계를 지원한다.

구미전자공고와 전북기계공고는 이번 협력으로 다쏘시스템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활용한 소프트웨어 특화 교육과정을 신설한다. 다쏘시스템과 협력해 3D 설계 및 시뮬레이션 기반의 교육과정을 개발·설계할 예정이다. 담당 교사는 다쏘시스템에서 제공하는 교육 및 연수 프로그램을 수행 후 방과 후 수업 방식으로 비정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다쏘시스템코리아 조영빈 대표는 “다쏘시스템에서 미래 인재육성을 강조하는 이유는 학창시절부터 기술을 배워 디지털 네이티브가 되는 것은 글로벌 경쟁력을 크게 강화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기 때문이다”라며, “마이스터고와 협력해 국내 인재 양성에 적극 나서 글로벌 인재를 키울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차정훈 중소벤처기업부 창업벤처혁신실장은 “중기부 소속 국립마이스터고 학생들이 질 좋은 교육과 다양한 경험을 통해 역량을 키우고, 우수기업으로 취업하여 기업과 함께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준우 구미전자공고 교장은 “학생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뛰어난 역량을 갖춘 기술인재로 성장하는데 다쏘시스템의 플랫폼이 큰 힘이 될 것”이라며, “맞춤형 혁신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글로벌 진출의 초석을 다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두승 전북기계공고 교장은 “오늘 협약으로 학생들이 클라우드 환경에서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학습할 수 있는 좋은 계기를 마련하였다”라고 의의를 밝혔다.

한편, 다쏘시스템은 1981년 설립돼 프랑스에 본사를 두고 있는 세계적인 소프트웨어 선도기업으로서 지속가능한 혁신을 가능하게 하는 3D 가상 세계를 제공한다. 자동차, 항공우주 및 국방, 조선해양, 생명과학 등 11개 산업 분야에 걸쳐 140여 개국 27만 개 기업, 국내 11,000여 유수 혁신 기업들을 고객사로 지원하고 있다. 다쏘시스템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은 제품의 설계, 제조, 생산 및 서비스하는 방식을 변화시키며, 가상세계의 가능성을 확장하고, 사회적 혁신을 촉진한다.

다쏘시스템에 대하여

다쏘시스템은 인류 발전을 이끄는 3D익스피리언스 기업이다. 기업과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혁신을 지원하는 협업 3D 가상 환경을 제공한다. 고객이 혁신, 학습 및 생산의 경계를 넘을 수 있도록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과 애플리케이션으로 실제 세계를 완벽하게 구현하는 가상 경험을 창출한다. 프랑스에 본사를 둔 다쏘시스템은 140여 개국에서 29만 개 고객과 협력하여 가치를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