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 현대자동차와 CAD유지보수계약 5년 연장

  • 다쏘시스템과 현대자동차, 30년동안 카티아 (CATIA)로 기술개발 협력관계 유지한 성장 동반자
  • 다쏘시스템, 현대자동차의 미래 성장동력과 신사업 분야 협력

대한민국 서울, 2022년 7월 26일 – 다쏘시스템(www.3ds.com/ko)은 현대자동차와 카티아 (CATIA) 공급 및 유지보수 계약을 연장 체결했다.

다쏘시스템과 현대자동차의 CAD 유지보수 계약 시기는 2022년 7월부터 2027년 6월까지로 기존 유지보수 사업의 추가 5년 연장 계약이다. 

본 계약을 통해 국내 외 현대자동차의 많은 협력사들과도 기존과 동일한 안정적 기술 협업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할 수 있게 되어 협력사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

다쏘시스템은 현대자동차에 지난 30년 동안 카티아 제공 및 기술 지원을 통해, 차량 및 관련 기술 개발에 기여해 온 오랜 성장 동반자로서 추가 연장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현재 전세계의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기술 연구소에서도 사용하고 있는 카티아 (CATIA)는 제품의 초기 아이디어 기획 단계부터 설계, 분석, 조립에 이르기까지 전체 제품 개발 과정을 3D로 제작하여 디지털 목업을 제공할 수 있는 솔루션으로 현대차 그룹의 차량 제품 개발 기간 단축과 비용 절감을 지원해 온 솔루션이다. 특히, CATIA 와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은 성공적인 자동차 제품을 위한 최고의 솔루션으로, 전세계 글로벌OEM부터 관련 공급망까지 모든 제조업체의 수요를 대응하고 있는 혁신적인 솔루션이다.

삼손 카우(Samson KHAOU) 다쏘시스템 아시아-태평양 지역 수석부사장은 "현대자동차와의 이번 유지보수 계약 연장은 국내 자동차 산업계가 “차량 전동화로의 전환”이 가속화 되는 시점에 성사되면서, 관련 산업계가 좀 더 안정적으로 새로운 변화를 준비 할 수 있게 해 주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 라며 “다쏘시스템은 이번 협력 관계를 통해 앞으로도  현대차/기아 및 국내 자동차 산업계가 전 세계 자동차 시장은 물론 더 나아가 신사업 분야에서 선도적 위치를 차지할 수 있도록 기술력과 노하우로 최선의 지원을 하겠다” 라고 말했다.

다쏘시스템에 대하여

다쏘시스템은 인류 발전을 이끄는 3D익스피리언스 기업이다. 기업과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혁신을 지원하는 3D 가상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 고객이 혁신, 학습 및 생산의 경계를 넘을 수 있도록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과 애플리케이션으로 실제 세계를 완벽하게 구현하는 가상 경험을 창출한다. 프랑스에 본사를 둔 다쏘시스템은 140여 개국에서 29만 개 고객과 협력하여 가치를 제공하고 있다.기업과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혁신을 지원하는 3D 가상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