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 보잉사와 파트너십 확대

• 보잉 상용기 및 방위, 우주, 안보 부문 : 다쏘시스템 PLM을 5년 간 추가 사용하는 계약 체결 • 25년 지속 되어온 양사 파트너십 확대

서울, 2012년 9월 5일 – 3D와 PLM(Product Lifecycle Management, 제품수명주기관리) 솔루션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다쏘시스템(www.3ds.com)은 보잉(Boeing)사와 보잉 상용기 (Boeing Commercial Airplanes) 및 방위, 우주, 안보(Boeing Defense, Space & Security) 사업 부문에 자사의 PLM 플랫폼 및 애플리케이션의 사용 기간을 5년간 연장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다쏘시스템과 보잉의 “워킹 투게더(Working Together)” 파트너십은 25년 전에 시작된 이후, 업계를 이끄는 다양한 혁신 기술들의 개발과 조기 도입 등 상당한 성과를 이루어냈다.

보잉의 낸시 베일리(Nancy Bailey) IT 제품 시스템 부문 부사장은 “보잉과 다쏘시스템은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향후에도 보잉의 제품 설계 및 제조 역량 향상과 새로운 혁신을 위해 다쏘시스템과 지속적인 협업 관계를 유지하기를 기대한다”며 ”다쏘시스템의 PLM 솔루션 스위트는 보잉의 비즈니스 가치를 한층 향상시켜 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다쏘시스템 버나드 샬레 CEO는 “보잉과 다쏘시스템은 고객들을 위한 혁신 및 제품 경험 제공을 위한 열정을 공유하고 있다. 또한, 혁신 가속화를 위해 다쏘시스템의 애플리케이션과 보잉의 프로세스를 어떻게 발전시킬 수 있는 지에 대한 비전을 함께 하고 있다. 보잉은 ‘3D 설계’부터 ‘디지털 목업’, ‘PLM’, ‘3D 익스피리언스’에 이르는 다쏘시스템 전략의 진화에 큰 영향력을 미치고 있으며 우리는 이러한 파트너십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쏘시스템에 대하여

다쏘시스템은 인류 발전을 이끄는 3D익스피리언스 기업이다. 기업과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혁신을 지원하는 3D 가상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 고객이 혁신, 학습 및 생산의 경계를 넘을 수 있도록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과 애플리케이션으로 실제 세계를 완벽하게 구현하는 가상 경험을 창출한다. 프랑스에 본사를 둔 다쏘시스템은 140여 개국에서 29만 개 고객과 협력하여 가치를 제공하고 있다.기업과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혁신을 지원하는 3D 가상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