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igned to Cure

가상 설계를 통해 새로운 치료법의 출시 시간 단축

지식 중심 혁신을 가속화하여 더 높은 품질의 치료제 후보 제공

 

생명과학 제약 산업은 성공적인 제품 개발의 길목에서 ‘new normal’이라는 과제에 직면합니다. 운영 비용 증가 및 높은 개발 실패 비율과 이로 인해 발생하는 임상 시험 단계 후보의 숫자 감소 및 열악한 품질을 경험하고 있는 제약 업계는 운영 비용을 줄이면서 출시 시간을 단축할 수 있는 개선된 결과를 제공해야 하는 부담을 안고 있습니다. 생명과학 조직에서 생성되는 데이터 양의 어마어마한 증가는 이러한 과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지만 이 데이터를 분석 및 해석하는 도구가 동일한 속도로 구현되지 않고 있습니다. 협업, 공통 지식 및 가상 설계를 기반으로 운용되는 솔루션은 적합하지 않은 후보를 자동으로 '탈락'시켜 향상된 품질의 후보를 훨씬 빠르게 시장에 선보일 수 있습니다. Designed to Cure 산업솔루션은 이러한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뛰어난 협업 기능의 지식 중심 혁신과 예측 해석 능력을 제공합니다.

Designed to Cure 솔루션의 가치:

  • 조직 전체에서 액세스 가능한 고품질 과학 지식을 제공하는 통합 시스템과 협업 향상
  • 치료법 혁신의 수명주기 전반에 걸쳐 실시간 뷰를 통해 의사 결정 능력 강화
  • 인사일로 및 실제 실험을 결합하여 의약품 설계 및 개발 가속화
  • 규정 준수를 위해 QbD 원칙 통합
  • 최적의 후보를 보다 빠르게 제공하는 연구 개발의 혁신 및 효율성 향상을 통해 출시 시간 단축과 시장 확장 비용 감소